<故 유재국 경위를 추모합니다.>

2020. 2. 16. 18:20

 

<故 유재국 경위를 추모합니다.>

 

경찰관으로서 책임감을 잃지 않고 국민을 위해 일하신
故 유재국 경위, 당신을 영원히 기억하겠습니다.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