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는 현장에 강하다." 유기적 공조 시스템, 시스템 치안

2021. 9. 16. 14:21

 

 

 

 

 

 

 

 

 

 

 

 

 

 

 

 

 

 

 

"우리는 현장에 강하다!"

 

시스템 치안의 끝판왕 공조

작전명 : 전자발찌를 찬 피의자를 검거하라

 

중랑경찰서 - 112상황실 - 지역경찰 - 형사과

 

치안종합상황실로 들어온 112신고

"전자발찌를 한 남자가 저를 죽여버린다고 했어요."

 

그리고 피의자는 사라졌다.

 

이에 상황실, 지역경찰, 형사가 일사불란하게 움직이기 시작했다.

 

* 3방향 보고체계 가동

상황 - 실시간 치안 상황보고 및 공유

지휘 - 현장 상황 주요조치 관련 지휘관 단위 책임보고

기능 - 기능 조치사항 및 후속조치 등 전담 기능 보고

 

작전명 : 전자발찌를 찬 피의자를 검거하라

 

112치안상황실을 중심으로 각 기능간 긴밀한 협업 시스템을 통해 피의자 검거.

지역경찰 - CCTV관제센터 - 상황실 - 보호관찰소 - 형사

 

기능간의 벽을 허물고 마치 그물망처럼 촘촘하게 범인을 포위하기 시작했다.

 

피의자 검거 90분 전

 

상황실 : 신고 접수와 동시에 치안상황 장악, 3방향 체계 안에서 중심축 역할 수행

 

지역경찰 : 현장에 답이 있다! 피해진술, 블랙박스 확보, 예리한 눈썰미로 90분만에 피의자 검거

 

형사과 : 보호관찰소 공조 이끌어냄, 뒤어난 기억력과 관찰력으로 신병 확보

 

상황실, 지역경찰, 형사

세 기능이 유기적으로 공조하여 피의자 신속 검거라는 하나의 목표를 이뤄낸

이것이 바로, 자동화된 협업 프로세스.

 

서울경찰의 '시스템 치안' 입니다.

 

시스템 치안을 바탕으로 현장에 강한 서울경찰을 만들어가겠습니다.

 

 

 

 

 

 

 

 

 


10-20 08:52
서울경찰 SNS

서울경찰 블로그 관련 문의사항은
seoulpolice@police.go.kr으로 문의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