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천) 도끼는 잊어도 나무는 잊지 못한다.

2015. 7. 22. 17:15

 

'도끼는 잊어도 나무는 잊지 못한다'

 

최근 들어 충동 범죄, 강력사건이 잇따르면서 범인 검거와 예방 못지않게
피해자 보호의 중요성이 날로 커지고 있습니다.

"도끼는 잊어도 나무는 잊지 못한다"라는 아프리카 스와힐리족의 속담을 아시나요?

찍는 도끼야 우선 멀쩡하니까 잊어버리겠지만 찍힌 나무는 그 상처를 잊지 않고..아니 잊을 수 없는 고통을 고스란히 간직한다는 의미를 가지고 있습니다.
이 속담처럼 피해자들이 짊어지고 살아가야 할 시간은 평생일 수 있으며, 지금도 범죄의 악몽 속에 불안해하고 있을 피해자에 대한 지원 및 보호는 국가의 책무이자 사회과제입니다.

 

경찰은 2015년 올해를 '범죄 피해자 보호 원년의 해'로 선정했습니다.
금천경찰도 올해 들어 피해자 보호 활동에 더욱 활발한 활동을 벌이고 있는데요.

 

 

2015년도 어느덧 절반을 훌쩍 지나가 7월 중순을 향해 달려가고 있는 이 시점,
년 초에 세웠던 계획들이 잘 진행이 되고 있는지..한 번쯤 다시 되돌아보고 앞으로 새로운 계획을 세워보는 것도 좋지 않을까 싶은데요.

금천경찰은 한 해 계획을 되돌아 보고 새로운 계획으로 스스로를 채찍질하기 위해
'피해자 보호 지원활동 상반기 평가 워크숍'을 개최해 피해자 보호에 대한 금천 경찰의 의지를 다졌습니다.

 

 

지난 14일 서울시 금천구 독산동 노보텔 백제관에서 개최된 이번 워크숍에는 '유공기관 감사장 수여, 금천 경찰서장 인사말, 경과보고, 강의, 토론회' 순서로 진행되었으며, 금천 경찰서 중역 및 한국피해자 지원협회, 아동청소년 피해에 관한 상담가 등 관련 기관의 인사들도 참여했는데요.

 

 

이 자리는 범죄 피해자의 신속한 정신적·경제적 피해 회복 체계적으로 지원하기 위해 올 3월 26일
구성된 '민·관·경'이 함께 하는 범죄 피해자 실무협의회 위원 등 총 40명이 참석했습니다.

금천 경찰서 범죄 피해자 실무협의회는 범죄 피해자를 만나 초기상담부터 신변보호, 임시숙소 제공, 심리상담, 경제적·법률 지원까지 유관기관과 연계한 체계적인 지원뿐 만 아니라 피해자 상담실 운영, 유관기관 실무협의 및 간담회 53회 실시, 55회의 교육을 통한 피해자 지원 역량 강화 등을 실시했습니다.

 

 

워크숍에 참석한 한국피해자 지원협회(국내 최초의 민간 피해자 지원단체, 이하 코바) 이상욱 회장이 금천 경찰서 범죄 피해자 실무협의회 구성과 운영이 잘 되었다는 격려 말씀과 함께 특강을 펼치고 있습니다.


이날 이상욱 회장은 "여전히 사회는 피해자보다는 범죄 사건 자체에만 관심을 두고 있어 아쉽다. 이번 워크숍은 이러한 범죄 피해자의 고통이 개인이 아닌 사회와 국가가 함께 짊어지고 나가야 할 과제라는 것을 인식하고 이들의 인권을 보호하고 지원하기 위한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서울 금천 경찰서장 송호림 서장도 "지금까지 경찰은 사건 해결에만 치중하고 피해자에 대한 배려가 부족했는데 이러한 피해자에 대한 보호와 지원의 핵심은 피해자의 마음 치료와 경제적인 손해 복구로 피해자가 빠른 일상으로 돌아가 평온한 생활이 되어야 한다. 특히 피해자의 마음을 안정시켜주는 그런 쪽에 역점을 두고 하는 것이 우리 경찰의 책무 일 것이다."라며 참석한 회원들에게 진심으로 피해자의 마음을 헤아려 줄 것을 강조했습니다.

 

 

금천 경찰은 하반기 피해자 보호 지원 활동의 중점 추진 과제 안으로는 '금천구 피해자보호·지원 자체 지원 조례를 제정하는 등 지속 가능한 지원 시스템을 구축하고, 지원 단체 등의 지속적 인프라를 확충하고, 지속적 홍보로 피해자 인식을 전환하는 것'이라고 밝혔는데요.
이날의 '피해자 보호 활동을 실무협의회'를 계기로 하반기는 물론, 앞으로도 쭈욱 활발한 피해자 보호 활동을 다짐하는 전환점으로 삼았습니다.

 

 

최근 증가하는 피해자 수에 비해 전문상담인력이 턱 없이 부족하지만, 경찰과 함께 유관기관들이 피해자들의 조속한 회복을 위해 피해자 보호 지원 활동을 공동으로 고민하고 노력해 나간다면 우리나라도 진정한 치안 선진국으로 거듭날 수 있을 것이라 생각합니다.

 

 


11-28 09:05
서울경찰 SNS

서울경찰 블로그 관련 문의사항은
seoulpolice@police.go.kr으로 문의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