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동) 성동경찰서 189 떡국데이 ~

2015. 2. 17. 09:04

 

 

성동경찰서 189 떡국데이 ~

 

오늘은 성동경찰서에서 살고(?) 있는 189 방범순찰대 의경들을 위한 떡국데이 입니다.

떡국데이~ 이름만 들어도 감이 팍팍 오신다구요 ? ㅎㅎㅎㅎ

까치까치 설날을 맞이하여 부모님과 떨어져 있는 우리 189 대원들을 위해 의경어머니회가 

뭉쳤습니다 !

뽀오얀 국물에 쫄깃~ 쫄깃~ 떡 ! 국 !

경기도, 대전, 제주도에서까지 온 대원들에게 고향 생각이 더욱 간절해 질 설 연휴

비록 몸은 여기 있더라고 속이라도 든든하게~ 마음이라도 따뜻하게~

내 아들 생각하는 마음으로 마련해 주신 떡국과 부침개

상콤한 귤과 달콤한 식혜까지 ~~~

이 정도쯤이면 집만큼은 못하더라도 꽤나 감동입니다 ^^

 경찰서에서 생활하는 동안 몸 건강히 있다가 부모님 곁으로 돌아가도록 하자는

 어머니 말씀을 끝으로 배식 start~~~

배식 전 말씀 길어지면 떡국 퍼질까 걱정했던 어머니들,,,

노프러블럼 ~ 대원들 먹는 속도가 아주 그냥 ㅎㅎ

삼둥이 저리가라 ~ 먹방 찍는 대원들 ~

호로록 호로록 열심히 먹는 소리만 들려오네요 ~~

 

점심식사가 끝난 뒤, 설날에 맞물려 외박이 잡혀 있는 대원들에게 계획을 물었습니다 ^^

가족들을 만나고 엄마가 차려 준 명절음식을 맛 볼 생각에 부풀어 있거나 ,

입대한지 얼마 되지 않아 그저 깜깜하기만 했던  작년 설 연휴를 떠올리며 웃거나

오랜만에 친구들을 볼 생각에 잔뜩 행복해하기도 했는데요

가족, 친구, 역시 설 연휴엔 사람이 생각나기 마련입니다...

외박 나가는 대원들~ 다른 날 보다 조금 더 따뜻한 추억을 만들 수 있길 바래봅니다 ~

이번 설 연휴에 못나가는 대원들 너무 슬퍼말아요 ~~~ 곧 너의 차례도 옵니다 ㅎㅎ

 성동경찰서에서는 혈기왕성한 우리 대원들을 위해 지난달에도 거~~~하게 삽겹살 파티를

치뤘는데요, 역시 ,,, 표정에서도 느껴지는 고기사랑 ㅎㅎ

지난 해 여름에도 야심차게 1인1닭 삼계탕으로 189 대원들의 기를 북돋아 주었습니다 ~

이러니~~~~ 하트 뿅뿅 나와? 안 나와?ㅎㅎ

 

24시간 경찰서를 지키며

더울 때나 추울 때나 성동 관내 곳곳에서 형광점퍼를 입고 순찰하는 것은 일상,

미귀가자가 발생하면 새벽2시든 3시든 벌건 눈을 비비고 일어나 수색을 돕고,

집회시위 현장에 나가 질서유지선을 잡으며

나라에 의무를 다하고 있는 경찰,

성동경찰서 189 대원들,  화이팅입니다 ^^

 

 


01-22 16:46
서울경찰 SNS

서울경찰 블로그 관련 문의사항은
seoulpolice@police.go.kr으로 문의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