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남) 우리 아이를 안전하게! 아동성폭력 예방해요

2014. 10. 10. 09:29

우리 아이를 안전하게! 아동성폭력 예방해요

최근 아동성폭력에 관한 기사를 많이 접할 수 있습니다.
특히 어린 자녀를 둔 학부모들의 충격이 이만저만이 아닐 텐데요.. 초등학생 자녀를 둔 부모들은 학교 정문에서 자녀를 기다리는 일이 일상이 되어가고 있습니다.

지난 5월 강남의 한 초등학교에서 3학년 오빠와 함께 집으로 가던 1학년 정민(가명)양이 백주 대낮에 사람들이 수시로 다니는 길목에서 오빠와 함께 있는데도 불구하고 강제추행을 당했습니다.
이렇게 대낮에도 우리 아이들은 뭐라 저항도 할 수 없이 순식간에 당하고 맙니다.
특히 방과 후나 늦은 밤, 휴일 등은 아동 성폭력과 같은 범죄가 일어날 위험성이 더욱 커집니다.
순수한 아이들이 한 번의 상처로 씻어내지 못할 상처를 평생 가지고 간다고 생각하니 너무나 마음이 아픈데요..

이 사건 당시 청담파출소에 근무하던 김미숙 경사 올 7월에 여성청소년과로 발령을 받고 그때의 사건을 떠올리며 어린이들에게 확실한 안전지대가 되어 줄 곳이 필요하고, 예방교육의 필요성을 절감하였습니다.
두 아이(3세, 6세)의 엄마이기도 한 그녀는 현장에서 직접 체험한 사실을 바탕으로 아동 성범죄 예방을 위해 직접 아이들과 소통하기로 한 것입니다.

강남경찰서 아동성폭력 예방 프로그램 실시
- 아동 눈높이에 맞춘 실질적 교육 실시
- 지역 아동 시설과 협업을 통한 예방 교육 프로그램
- 지역의 안전과 범죄 예방을 위한 경각심 고취

의 목적 아래 첫 교육을 시작했습니다.

(친절하게 교육해주시는 김미숙 경사^^)

첫 번째 교육 장소는 신사어린이집 이었습니다. 아동들과 보육교사의 뜨거운 반응을 기억하고, 큰 보람을 느꼈다고 하였습니다.

아동 대상 성범죄 예방을 위한 어른들의 꾸준한 관심과 교육이 중요하다고 말한 그녀는 모든 아이들이 당황하지 않고 자신 있게 “싫어요. 내 몸은 소중해요. 하지 마세요.를 외칠 수 있을 때까지 현장교육을 계속하겠다고 하였습니다.

현재 강남경찰서 여성청소년과 에서는 아동을 대상으로 하는 범죄예방을 위해  다양한 프로그램을 진행 중입니다.

● 찾아가는 범죄 프로그램
아동 시설을 대상으로 찾아가는 범죄 예방프로그램을 통해 지난 8월 18일부터 관내 어린이집, 유치원을 대상으로 총 8회에 걸쳐 600여 명의 아이들과 우리 몸의 소중함을 함께 이야기하고 위기에 대처하는 방법들을 상황극을 통해 몸으로 직접 체험

● 아동 사전지문 등록행사
관내 대형 백화점과 코엑스 등 다중이용시설과 보육 시설에서 경찰관서에 찾아오기 어려운 부모님들을 위해 아동 사전지문등록 행사를 정기적으로 진행.
지문사전등록제는 언제든지 발생할 수 있는 위험한 상황으로부터 우리 아이들을 보호할 수 있는 좋은 제도입니다. 많은 부모님들이 관심을 가지고 사전에 지문을 등록해서 소중한 우리 아이를 지켜주세요^^

내 주변에 아동이 당했다고 하면 너무 슬프고 안타깝지만 대처방법을 제대로 몰라 아동에게 더 큰 상처로 남을 수 있습니다.
아이들에게 성폭력 예방을 위한 실제적 예시를 적극적으로 이해시키고, 도와줄 어른이 항상 있다는 걸 알려주기 위해서 어른들의 꾸준한 예방교육이 필요합니다.

보육교사와 학부모의 높은 관심과 반응을 확인한 강남경찰서는 앞으로 찾아가는 아동 범죄 예방 프로그램을 발전·확대 운영할 방침입니다.

교육 문의: 강남경찰서 여성청소년과(02-3497-3348)

 

 

 

 

 


10-17 00:39
서울경찰 SNS

서울경찰 블로그 관련 문의사항은
seoulpolice@police.go.kr으로 문의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