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등포)주민들의 의견 소중하게 담아가겠습니다

2014. 7. 29. 09:11

주민들의 의견 소중하게 담아가겠습니다. 『포돌이 정거장』

 

지난 주말 인천에서 무빈이가 영등포에 있는 선유도 공원을 놀러 왔습니다

그런 무빈이에게 문득 무엇인가 눈에 들어왔는데요.

주위에 걸린 펜을 주섬주섬 꺼내더니 무엇인가 적기 시작합니다.

 

 


아직은 한글이 서툰지 삐뚤빼뚤한 글씨로 쓴 '너무 사랑해요' '경찰내요'

맞춤법은 틀리지만 무빈이의 마음만은 그대로 전달되는데요

무빈이가 사랑의 고백??을 남긴 이곳은 영등포경찰서에서 주민들의

의견을 수렴하기 위해

영등포구 총 80군데 설치 운영 중인 '포돌이 정거장' 중 하나

 '선유도 공원' 지점입니다.


주민들의 치안 의견수렴 공간 포돌이 정거장!!

지난 6월 16일 KBS 굿모닝 대한민국의 소개된 포돌이 정거장 영상입니다.


포돌이 정거장은 주민의 경찰에 대한 의견이나 요구 사항을 수렴하고

이를 반영하고 해결하고자 영등포역 등 8군데에 설치를 하는 것으로 첫발을

내디뎠습니다.

 

 

위에 보시는 것처럼 포돌이 정거장은 총 3가지 함으로 구성되어 있는데요

두 번째는 경찰관들, 시민안전지킴이 여러분들, 코레일 철도 경찰 등

모든 공공기관 시민의 안전을 책임지는 분들의 순찰 내역을 기록한 순찰카드

세 번째는 저희 영등포 경찰서의 치안소식을 담은 '안전하고 행복한 영등포'를

접할 수 있는 소식지 함

그리고 가장 중요한!!! 첫 번째!! 시민들이 격의 없이 경찰에 대한 의견을

남길 수 있어 이를 경찰활동에 반영하는 '주민의 소리'함으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처음에는 '포돌이 정거장'을 잘 몰라 그냥 무심코 스쳐 지나가던 시민분들이

한 분, 한 분 관심을 가져 주시기 시작하여 조금씩 주민분 들의 말씀이 채워지기

시작했습니다.

이렇게 받은 의견을 받아보니 평소에는 경찰관들이 생각할 수 없었던 곳들에서

시민들이 불편을 느끼고 있었구나 알 수 있었습니다

 


이를 접수한 경찰관들은 크고 작은 주민들의 불편사항을 접수해서 이를

해결해 주었습니다.


인도에서 주민들의 불편을 주는 노점상을 단속하고

 


우후죽순 붙여놓아 도시의 미관을 해치는 불법 플래카드를 제거했지요

 

 

그리고 그 처리 결과가  해할 것을 잘 알기에 이를 다시 정거장에 붙여 처리

결과를 알려 드리고 있습니다.

 


그런데 요즘에는 주민 여러분들이 불편해하거나 개선사항에 대한 말씀만

 남겨주시는 게 아니라

경찰관들의 활동에 대한 칭찬과 격려의 말씀을 담은 주민의 소리로 많이

남겨 주시고 계신데요.

 

이러한 주민들의 격려의 말씀 하나하나가

저희 경찰관들에게는 어머님이 차려주신 아침밥보다 배부른 밥이요

어떠한 국가기관 훈장보다 영예로운 표창입니다.


어제는 당산동에 거주하시는 한 분이 조금은 특별한 주민의 소리를

남겨 주셨는데요


경찰관들이 받고 긴장하고 당황하여 경찰서가 발칵 뒤집힌 이 소리 어떠한

소리일까요??

<내용이 궁금하시면 아래를 드래그해주세요>

    매일 우리의 일을 도와주셔서
감사드리는 마음에 이 글을 남깁니다
매일매일 힘내세요  
파이팅!! 감사합니다!!


물론 이 소중한 의견에도 답변은 필수겠지요??

 

 

오늘 퇴근하시다가 포돌이 정거장을 발견하시면 평소 경찰에 대해 궁금한 사항

이나 ' 이것만큼은 경찰로부터 원한다'하는 요구 사항을 남겨주시면 어떨까요??

포돌이 정거장은 항상 주민들의 소중한 의견에 배고파하고 있습니다.


12-01 13:14
서울경찰 SNS

서울경찰 블로그 관련 문의사항은
seoulpolice@police.go.kr으로 문의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