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원) 보이지 않는 물질로 범인을 잡는다!?

2018. 6. 18. 13:38

 

'스파이더 범죄'!

 

스파이더 범죄는 건물 사이 간격이 좁고, 가스배관이 외부에 설치되어 있는

다세대 주택을 대상으로 절도·여성대상 범죄 등 침입 범죄를 저지르는 것을 일컫는 말입니다.

 

최근 날씨가 더워지고 창문을 열고 생활을 하는 시간이 많아지면서

스파이더 범죄의 발생 위험이 증가하고 있습니다.

 

 

 

 

이런 침입범죄를 예방하고, 범죄 불안감을 감소 시키기 위해

노원경찰서에서는 노원구청과 함께 노원구 공릉로 일대 원룸 밀집지역에

CPETD(환경설계를 통한 범죄예방)기법을 적용하여 가스배관과 창문틀에 특수형광물질을 도포하였습니다.

 

특수형광물질은 육안으로 식별이 곤란하여 자외선 특수 장비를 통해야만 확인 할 수 있고,

도포한 곳에 지문이 묻게 되면 며칠간 유지가 되고 잘 지워지지 않아

범인을 추적하고 검거하는데 효율적입니다.

 

 

 

 

노원경찰서는 앞으로도 노원구청과 지속적으로 CCTV 증설, 특수형광물질 도포 사업 등

여성대상 범죄 및 각종 침입범죄 예방을 위해 환경개선사업을 추진하고,

사회적 약자가 안전한 노원이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광진) 게 섰거라! 범인 잡는 형광물질 <특수 형광물질 도포>

2015. 6. 30. 17:35

게 섰거라! 범인 잡는 형광물질

- 특수 형광물질 도포 -

 

<출처 : C&M > 

 

요즘 뉴스를 보면 건물 외벽 난간과 가스배관을 타고 원룸과 연립, 다세대 주택 등에 침입해 절도 등 범죄 행각을 벌였다는 소식이 심심치 않게 들려오고 있습니다. 이런 뉴스를 접할 때마다 연립과 다세대 주택 등에 거주하는 주민들은 불안감이 날로 늘어날 것 같습니다.

 

  

  <출처 : C&M > 

 

광진경찰서에서는 주택가 곳곳에 특수 형광 물질을 이용하여 강력범죄에 대처하고 있습니다.

특수 형광 물질이 도포된 곳은 광진구 중곡3동 일대입니다.

이 일대는 좁고 복잡한 골목길로 연립과 다세대 주택이 밀집된 곳으로, 난간과 가스배관을 타고 창문으로 침입하여 강절도, 성범죄 등 강력범죄 발생의 우려가 높은 곳입니다.

<출처 : C&M > 

 

특수 형광물질은 손이나 옷, 신발 등에 묻으면 잘 지워지지 않고 눈에는 보이지 않지만, 자외선 특수 장비를 이용하여 흔적을 확인할 수 있기 때문에 범인 검거에 탁월한 효과가 있습니다.

 

 

 

또한, 특수 형광물질을 도포한 지역에는 경고 간판을 설치하여 범인에게 경각심과 심리적 압박감을 주어 범죄를 선제적으로 차단하는 효과도 내고 있습니다.

 

지난 61일부터 10일까지 침입절도와 성폭력 범죄 발생이 우려되는 광진구 중곡3동 일대 700세대에 1차로 특수 형광물질 도포작업을 마무리하였으며, 올해 안에는 광진구 전역에 걸쳐 추가로 3,300세대에 도포하여 4,000세대로 확대될 예정입니다.

 

주민의 안전과 평온을 지키기 위한 광진경찰서의 노력은 앞으로도 쭉~ 계속 됩니다.

 

 

(강북) 잠복 형사 앞에서 범행하려 한 간 큰 도둑

2014. 12. 29. 15:21

잠복 형사 앞에서 범행하려 한 간 큰 도둑

지난 18일 강북경찰서에 수많은 기자가 몰려왔습니다.

수억대를 절도한 절도범을 취재하기 위해서죠.

브리핑현장에는 절도범에게 압수한 현금 6천여만 원과 6500여만 원 상당의 귀금속들이 있었는데요.

 

범인은 결혼 자금과 생활비를 마련하기 위해 초저녁 불이 꺼진 집을 범행 장소로 삼았다고 합니다.

범행방법은 아주 간단했습니다.

요즘 유행하는 셀카봉 아시죠?

셀카 봉 윗부분 휴대전화 거치대를 제거하고 숟가락을 연결하여 범행도구(?)를 만들었습니다.

가스배관을 타고 올라가 시정되지 않는 창문을 그 도구로 열어 집 안에 침입했죠.

범행 도중 피해자와 마주쳐서 붙잡히는 것을 피하기 위해 제일 먼저 현관문 번호 키 건전지를 뺀 후 집안을 뒤져 금품을 훔쳤습니다.

 

절도신고를 받은 강북경찰서 강력계 형사들은 범죄장소 주변 CCTV, 차량 블랙박스 약 70여 개를 분석하여 범인의 용모와 복장 등을 알아냈습니다.

그 후 지난 11월 말부터 범행 예상 시간대와 범행 장소 주변을 중심으로 수사를 펼쳤고,

마침내 12월 9일 승합차에서 잠복하던 형사가 범인을 발견했답니다.

그 범인은 형사가 앞에서 잠복하고 있는지도 모르고 이전 범행 시와 똑같은 복장으로 다음 범행 장소를 물색하고 있었죠.

형사가 그에게 다가가 검문검색하려 하자 반항하며 바로 도주를 했고,

형사는 도주하려는 범인을 뒤쫓아가 몸싸움 끝에 검거하였습니다.

강북경찰서 강력3팀은 범인을 검거한 유공으로 격려금과 포상휴가증을 수여 받았습니다.

강북경찰서장은 형사의 참모습을 보여줬다며 앞으로도 강북구에 절도범을 모두 잡아 민생 치안에 힘써달라며 격려했습니다.

 

강북경찰서는 이처럼 절도범인 검거 외에도 절도예방을 위해 다야한 활동을 펼치고 있는데요.

생활안전과에서는 가스배관 침입 절도 예방을 위해 지난 8월에서 10월까지 민··경 협업으로 가스배관에 그리스를 총 277가구에 발랐고,

범죄 분석 지도인 지오프로스(전과자 정보와 유동인구 등의 정보를 토대로 특정 지역의 범죄 가능성을 예보해 주는 데이터 분석 지도)를 활용해 집중 순찰을 시행하여 침입절도 범죄 예방에 노력하고 있습니다.

경찰관뿐만 아니라 여러분도 이 한 가지만 실천해주신다면 가스배관 침입범죄 예방은 완벽하겠죠?

외출할 땐 꼭 창문을 시정하기!!

잊지 마세요 >ㅁ<~

 

 


11-28 06:05
서울경찰 SNS

서울경찰 블로그 관련 문의사항은
seoulpolice@police.go.kr으로 문의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