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으로 하는 대화, 마음으로 하는 대화 - 경찰 수어 길라잡이

2016. 11. 30. 09:51


















손으로 하는 대화, 마음으로 하는 대화

- 경찰 수어 길라잡이 -


12살 현지(가명)는 하염없이 눈물만 흘렸습니다.

집주인 할아버지의 성추행에 엄마 손을 잡고 경찰서에 왔는데 모녀 둘 다 청각장애를 지닌 탓에 다급한 상황을 설명할 길이 없었기 때문입니다.


또 어떤 농아인은 성폭행을 당하고도 경찰관이 본인의 수화를 이해하지 못할거란 생각에 이틀이 지나서야 대화통역사와 함께 경찰서에 방문을 하기도 했답니다.


이런 농아인들의 안타까운 사연을 접한 강동경찰서 성폭력특별수사대의 한정일 경위는 경찰관을 위한 수어 매뉴얼 제작을 결심했습니다.


아이디어는 나왔으니 이제 행동할 차례.

강동구 수화통역센터 직원이 모델로 나서 주셔서 수천 장의 사진을 찍어가며 노력해 주셨고,


수어에도 존재하는 지역별 차이(사투리)를 제거하기 위한 농아인협회의 철저한 검수작업 끝에

드디어 '경찰 수어 길라잡이'가 탄생했습니다.


'경찰 수어 길라잡이'는 이미 서울 모든 경찰관서 지구대, 민원실, 여성청소년과 등 대민접점 부서에 배포되어 활용되고 있고,

전국 확대 시행도 검토 중이라고 하는데요.


한 경위는 이에 그치지 않고 더 많은 사람들이 이용할 수 있도록 스마트폰 앱을 제작하고 있다고 하니,

그의 열정에 서울경찰이 엄지 척^^ 들어 올립니다.









기사 : 홍보담당관실 전산서기 김성은

편집 : 홍보담당관실 경사 박세원




11-30 11:12
서울경찰 SNS

서울경찰 블로그 관련 문의사항은
seoulpolice@police.go.kr으로 문의주세요